LG화학 노사, 대산공장 인근 마을에 태양광시설 기증

오수진 / 기사승인 : 2020-11-04 17:30: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LG화학 노사 지역사회 에너지복지 활동 사진. (사진=LG화학)

 

[산경투데이=오수진 기자] LG화학 노사가 지역사회 복지시설들의 에너지비용 절감 지원에 나선다.

LG화학은 4일 대산공장 인근에 위치한 ‘기은2리 마을회관’에서 태양광 발전설비 기증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신학철 부회장, 송호섭 대산노동조합위원장, CHO 김성민 전무, 김동온 상무(대산공장 주재임원) 등 노사 대표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로 기은2리 마을회관은 연간 7000kW 이상의 전력을 절감할 수 있게 된다.

지난해 한 가구당 연평균 전력 사용량이 약 3500kW임을 감안하면 보통 10여명이 이용하는 마을회관에 필요한 전력을 태양광 발전설비로 전량 대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LG화학은 대산공장을 시작으로 올해 연말까지 오창, 익산 등 사업장 인근 지자체로부터 에너지 복지가 필요하다고 추천 받은 복지시설 4곳에도 추가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할 계획이다.

신학철 부회장은 “기업시민으로서 지속가능한 환경 조성에 기여하기 위해 지역사회 에너지 복지 활동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LG화학 노사는 ‘그린케미 프로젝트’ 일환으로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직원 만원의 나눔, 임직원 릴레이 헌혈 캠페인, 특별재난지역 수재민 돕기 모금 활동 등을 실시했다. 지역사회와 연계한 리사이클링 활동, 사회적 배려 계층 지원 활동 등 다양한 노사 공동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산경투데이 / 오수진 기자 s22ino@sankyungtoday.com 

[저작권자ⓒ 산경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