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란-김상민 의원 결혼, ‘독실한 기독교 커플’

박예림 / 기사승인 : 2014-10-28 15:25: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김상민 의원 SNS
KBS 아나운서 출신 김경란(37)과 새누리당 김상민 의원(41)이 백년가약을 맺는다.


지난 26일 김경란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보도를 통해 "김경란과 김상민 위원은 지난 7월에 교제를 시작해 10월에 양가 상견례를 마쳤다""두 사람은 오는 16일 중앙침례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신혼 여행지는 미정이며 신혼집은 수원 장안구에 마련될 예정이다""속도위반은 절대 아니다. 둘의 사랑과 믿음이 확실해서 서두르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김상민 새누리당 의원도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습니다"라며 "얼마 전까지만 해도 저란 사람이 결혼이란 걸 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라고 말하며 결혼 소감을 글로 적었다.
한편 지난 7월 한 행사장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독실한 기독교 신자라는 점 등 공통점이 많아 호감 단계로 빠르게 발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두 사람은 이후 양가 부모에게 서로를 소개하며 더욱 친밀한 사이로 발전했고, 지난 10월 상견례를 마쳤으며 다음해 16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두 사람의 결혼식 주례는 중앙침례교회 김장환 목사가 맡게 됐으며, 신혼집은 김 의원의 고향인 수원에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산경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RELATED ARTICLES

뉴스댓글 >